[단독] '10살 연상연하' 김혜진X류상욱 결별…2년 열애 종지부

기사입력 2018-07-05 16:34:1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10살 연상연하' 김혜진(43), 류상욱(33) 커플이 결별했다.



5일 김혜진 류상욱 커플의 측근에 따르면, 두 사람은 최근 연인 관계를 정리했다. 2년 열애에 종지부를 찍은 것. 현재는 좋은 선후배 사이로 지내고 있다는 전언이다. 김혜진과 류상욱은 각자 해외 스케줄로 바쁜 시간을 보내다 소원해지면서 자연스럽게 결별 수순을 따랐다.



김혜진과 류상욱의 열애는 지난 2016년 12월 TV리포트 단독 보도로 알려졌다. 당시 두 사람은 연애를 한 지 6개월 차였다. 김혜진과 류상욱은 약 9년을 친한 누나, 동생 사이로 지내오다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0년 방송된 KBS1 대하드라마 '전우'에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류상욱이 군 복무를 하면서 개인적으로 힘든 시간을 보낼 때, 김혜진이 위로와 조언을 많이 해주면서 이성적인 감정이 싹텄다고. 또한 두 사람은 봉사활동을 함께 다니면서 서로의 따뜻한 마음을 느껴 사이가 더욱 돈독해졌다.



김혜진과 류상욱은 연애를 공개한 후, tvN '현장토크쇼 택시', KBS2 '노래싸움 승부' 등에 동반 출연하기도 했다. 또한 SNS를 통해서도 커플샷을 공개하며 사랑을 숨기지 않았다. 많은 응원을 받은 두 사람의 결별 소식은 더욱 안타까움을 남긴다.



김혜진은 디자이너로 활동하던 가운데, 2004년 영화 '썸'으로 데뷔했다. 드라마 '동이', '아이리스' 김태희 친구 등으로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현재는 실력을 인정받는 화가로, 전시회도 지속적으로 열고 있다.



류상욱은 2008년 브라운아이즈 뮤직비디오 '가지마 가지마'로 데뷔했다. 2009년 '선덕여왕'에 대남보 역으로 인기를 얻었고, '인연 만들기', '내 인생의 단비', '내일을 향해 뛰어라'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필리핀 드라마 'My Korean Jagiya'로 인기를 끌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김혜진 인스타그램, KBS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황보라 "'배가본드' 국정원 요원 役, 6년 만에 갖는 단발 스타일" [화보]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봉세라 역을 맛깔나게 소화해낸 뒤 차기작 ‘배가본드’를 준비 중인 배우 황보라가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황보라는 “‘배가본드’의 국정원 요원 역할 덕에 예전부터 하고 싶던 단발 스타일을 6년 만에 갖게 됐다”며 “캐릭터에 걸맞는 모습을 만들기 위해 직접 단발을 제안했다”고 ‘배가본드’ 에 대한 욕심을 표현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속 봉세라에 대해선 “화끈하고 솔직한 성격의 봉세라 캐릭터가 내 성격과 비슷하다. 술 즐기는 것도 닮았다”며 봉세라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황보라가 즐겨보는 방송은 ‘인간극장’과 ‘다문화 고부열전’. “프로그램 속 다양한 사람들을 통해 삶을 배우고 그 안에서 또 연기도 공부한다”고 했다. ‘1급 비밀’, ‘우리가 만난 기적’, ‘김비서가 왜 그럴까’, ‘어쩌다 결혼’, 그리고 ‘배가본드’까지 황보라는 끊임없이 러브콜을 받으며 2018년 내내 ‘열일’했다. 그 덕에 얻은 ‘믿보배 황보라’라는 수식어에 대해 “이런 타이틀을 붙여주셔서 황송하다”며 “2018년은 복 받았다 생각하고 더 열심히 하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앳스타일
연예 "입술만 빼고 다 성형" 박나래, 솔직하니 호감일 수밖에 [리폿@이슈]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이렇게 솔직한 연예인을 보았나.  '대세' 개그우먼 박나래가 화끈한 성형 고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나래는 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마마무 화사의 '화자카야'를 방문했다.  이날 화사는 박나래를 킴 카다시안 스타일로 메이크오버 시켰다. 분장을 해주면서 화사는 "언니 얼굴 진짜 작다"고 감탄했으나, 박나래는 "돌려깎기 한 거야"라고 성형 사실을 고백해 이를 몰랐던 화사를 깜짝 놀라게 했다.  당황한 화사가 "눈도 크고 애교살 대박이다"라며 박나래의 외모를 다시 한 번 칭찬했다. 그러자 박나래는 "쌍꺼풀 수술도 한 거고, 애교살도 넣은 거야"라고 더 솔직하게 밝혔다.  박나래의 성형 고백은 '나혼자 산다' 무지개 회원들도 놀라게 할 정도로 솔직했다. 박나래를 "입술만 빼고 다 했다"는 말로 스튜디오를 초토화했다. 뼛속부터 개그우먼인 박나래의 매력이 드러났다.  웃음을 위해 망가지던 많은 개그우먼이 유명세를 얻게 되면, 자신의 예전 모습을 드러내길 꺼리곤 한다. 그러나 박나래는 '대세'라 불릴 만큼 대한민국 연예계, 방송계에서 자리를 잡은 스타임에도 자신의 본업인 개그 감성을 감추지 않아 더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박나래 등의 활약으로 '나 혼자 산다'는 동시간대 1위 시청률을 기록했다. 박나래와 화사, 한혜진의 역사적인 만남이 이뤄진 가운데, 시청자들은 여자판 '세 얼간이'라는 수식어를 선사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