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피플2' 이태환 합류, 드디어 완성된 '꽃미남' 완전체

기사입력 2018-07-12 08:13:2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이태환의 합류로 포토 크루들이 완전체가 됐다.



지난 9일과 11일 오후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포토피플 인 도쿄’(이하 ‘포토피플2’) 5화가 공개됐다.



이날 도쿄타워 야경 찍기 미션을 선보인 김재중과 조세호, 남우현, 임영민, 유선호는 내리는 비, 20초의 시간 등 악조건에서도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 특히 짝꿍이 된 조세호와 유선호는 서로를 살뜰히 챙기며 ‘호호브라더스’로 엄마 미소를 짓게 했고, 남우현과 임영민은 넘치는 열정으로 앞으로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그 시각, 이태환은 포토 크루들이 기다리고 있는 숙소로 향했다. 5인의 포토 크루는 이태환을 위해 특별한 환영식도 준비했다. 일명 ‘긴자의 습격’으로 모두가 ‘하라주쿠’를 외칠 때 오직 남우현 만이 ‘긴자’를 외치며 본의 아니게 조세호와 갈등을 유발했고, 이를 알 리 없는 이태환은 동공 지진으로 당황함을 내비쳤다.



조세호와 남우현의 연기 열정 덕에 상황은 극에 다다랐고 급기야 촬영까지 중단됐다. 그러나 팔찌를 팔러 긴자에 간다는 남우현과 애드리브를 맘껏 선보인 조세호 덕에 들통 날 위기에 처했고, 이태환은 아는 듯 모르는 듯 포토 크루들이 준비한 선물을 받아 6인방 완전체 케미를 뽐냈다.



큰 방을 홀로 차지하기 위한 포토 크루들의 소리 없는 눈치싸움도 시작됐다. 서로를 따뜻하게 배려하던 포토 크루들은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승부의 세계를 펼쳤고, 결국 소파에 당첨된 김재중은 “몰래카메라지? 진짜 버라이어티하다”며 각본 없는 반전드라마로 웃음도 안겼다.



그 후 포토 크루들의 메인 미션이 공개됐다. 패션 잡지 ‘레옹’에 실리기 위한 촬영이 예고된 것. 포토 크루들은 부담이 된다며 긴장감을 표현했지만, ‘위시리스트’로 미션과 수행이 이뤄지는 만큼 각자의 아이디어로 이루어진 미션 속 설렘을 드러냈다.



특히 베일에 쌓여있던 멘토부터 포토그래퍼로 거듭날 6인방까지 공개될 ‘포토피플2’ 다음 화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포토피플 인 도쿄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황보라 "'배가본드' 국정원 요원 役, 6년 만에 갖는 단발 스타일" [화보] [TV리포트=이우인 기자]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봉세라 역을 맛깔나게 소화해낸 뒤 차기작 ‘배가본드’를 준비 중인 배우 황보라가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황보라는 “‘배가본드’의 국정원 요원 역할 덕에 예전부터 하고 싶던 단발 스타일을 6년 만에 갖게 됐다”며 “캐릭터에 걸맞는 모습을 만들기 위해 직접 단발을 제안했다”고 ‘배가본드’ 에 대한 욕심을 표현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속 봉세라에 대해선 “화끈하고 솔직한 성격의 봉세라 캐릭터가 내 성격과 비슷하다. 술 즐기는 것도 닮았다”며 봉세라에 대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황보라가 즐겨보는 방송은 ‘인간극장’과 ‘다문화 고부열전’. “프로그램 속 다양한 사람들을 통해 삶을 배우고 그 안에서 또 연기도 공부한다”고 했다. ‘1급 비밀’, ‘우리가 만난 기적’, ‘김비서가 왜 그럴까’, ‘어쩌다 결혼’, 그리고 ‘배가본드’까지 황보라는 끊임없이 러브콜을 받으며 2018년 내내 ‘열일’했다. 그 덕에 얻은 ‘믿보배 황보라’라는 수식어에 대해 “이런 타이틀을 붙여주셔서 황송하다”며 “2018년은 복 받았다 생각하고 더 열심히 하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앳스타일
연예 "입술만 빼고 다 성형" 박나래, 솔직하니 호감일 수밖에 [리폿@이슈]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이렇게 솔직한 연예인을 보았나.  '대세' 개그우먼 박나래가 화끈한 성형 고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나래는 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마마무 화사의 '화자카야'를 방문했다.  이날 화사는 박나래를 킴 카다시안 스타일로 메이크오버 시켰다. 분장을 해주면서 화사는 "언니 얼굴 진짜 작다"고 감탄했으나, 박나래는 "돌려깎기 한 거야"라고 성형 사실을 고백해 이를 몰랐던 화사를 깜짝 놀라게 했다.  당황한 화사가 "눈도 크고 애교살 대박이다"라며 박나래의 외모를 다시 한 번 칭찬했다. 그러자 박나래는 "쌍꺼풀 수술도 한 거고, 애교살도 넣은 거야"라고 더 솔직하게 밝혔다.  박나래의 성형 고백은 '나혼자 산다' 무지개 회원들도 놀라게 할 정도로 솔직했다. 박나래를 "입술만 빼고 다 했다"는 말로 스튜디오를 초토화했다. 뼛속부터 개그우먼인 박나래의 매력이 드러났다.  웃음을 위해 망가지던 많은 개그우먼이 유명세를 얻게 되면, 자신의 예전 모습을 드러내길 꺼리곤 한다. 그러나 박나래는 '대세'라 불릴 만큼 대한민국 연예계, 방송계에서 자리를 잡은 스타임에도 자신의 본업인 개그 감성을 감추지 않아 더 많은 지지를 받고 있다.  박나래 등의 활약으로 '나 혼자 산다'는 동시간대 1위 시청률을 기록했다. 박나래와 화사, 한혜진의 역사적인 만남이 이뤄진 가운데, 시청자들은 여자판 '세 얼간이'라는 수식어를 선사했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