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수입 하이브리드 최고 잔존가치 보장프로그램 ‘LEXUS VALUE +’출시

기사입력 2017-01-04 22:06:18

렉서스, 수입 하이브리드 최고 잔존가치 보장프로그램 ‘LEXUS VALUE +’출시

[TV리포트(카리포트)=김혜인 기자] 렉서스 브랜드는 차별화된 고객감동을 위한 1월 프로모션을 발표하며 정유년 새해를 힘차게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1. 수입 하이브리드 최고 잔존가치 보장형 운용리스 프로그램 ‘LEXUS VALUE +’
렉서스는1월 렉서스 하이브리드 ES300h와 NX300h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차량가격의 30%를 선납 후, 3년간 월 납입금을 납입하면 3년 후 차량 가격의 53%의 잔존가치를 보장받을 수 있는 잔존가치 보장형 운용리스 금융상품 ‘LEXUS VALUE +’ 프로그램을 새롭게 출시한다. ‘LEXUS VALUE +’의 53% 보장 비율은 수입 하이브리드 모델로는 최고 수준이다.

‘LEXUS VALUE +’를 통해 ES 300h (수프림 모델 기준)를 구매할 경우 월 납입금은 499,000원이다. 금융 계약 만기 시에는 차량의 인수·매각·재금융을 선택할 수 있으며, ‘렉서스 공식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 (LEXUS CERTIFIED)’을 통해 매각 후 신차를 재구매할 경우 추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LEXUS VALUE +’에는 신차 출고 후 빈번하게 일어나는 전면 유리, 사이드 미러, 타이어 손상 등에 대해서도 보험을 통해 1년 동안 서비스를 보장하는 ‘I-CARE’ 서비스는 물론, 기존 렉서스 하이브리드 배터리의 10년 20만km 무상 보증도 제공된다.

렉서스, 수입 하이브리드 최고 잔존가치 보장프로그램 ‘LEXUS VALUE +’출시

2. ‘부담 ZERO’ 특별 유예 할부 프로그램  
렉서스는 1월 모델에 따라 차량 가격의 50%만 납부하고 2년간 부담 없이 렉서스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부담 ZERO’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이는 2.4%대부터 시작되는 저금리의 특별 유예 할부 프로그램으로, ES300h (수프림 모델)의 경우 월 94,430원만 납입하면 된다. 

3. 현금 구매 고객을 위한 ‘B-CARE, I-CARE, T-CARE’ 등 3종 Care 서비스 
현금 구매 고객께는 해당 차종 별로 신차 출고 후 3년간 주행 거리와 상관없이 차량 앞·뒤 범퍼에 발생하는 흠집과 손상을 복원하는 ‘B-CARE’ 서비스, 신차 출고 후 빈번하게 일어나는 전면 유리, 사이드 미러, 타이어 손상 등에 대해서 보험을 통해 1년 동안 서비스를 보장하는 ‘I-CARE’ 서비스, 신차 출고 후 3년 내, 동일한 타이어로 타이어 4개를 모두 무상 교환해 주는 ‘T-CARE’ 서비스를 제공한다.

렉서스 코리아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은 “고객들의 사랑과 성원에 힘입어 지난해 한국에서 비즈니스를 시작한 이래 처음으로 연간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 이번 프로모션은 고객의 니즈를 더욱 세밀하게 파악하여 렉서스를 소유하는 모든 순간에서 고객 감동을 드리기 위해 준비했다”고 말했다. 

hikim0817@naver.com